광고
광고

산림청, 국립수목원 ‘한반도 수목지(Ⅰ)’ 발간

김창석 환경전문기자 | 기사입력 2018/12/17 [09:35]

산림청, 국립수목원 ‘한반도 수목지(Ⅰ)’ 발간

김창석 환경전문기자 | 입력 : 2018/12/17 [09:35]

 

 

산림청 국립수목원은 한반도 자생 수목에 기재, 분포정보, 생육환경 정보 등을 포함한 ‘한반도 수목지(Ⅰ)’를 발간했다. 이번에 발간되는 ‘한반도 수목지(Ⅰ)’에는 자생수목 900여 분류군 중 층층나무 등 25분류군에 대한 분류군의 기재, 분류학적 논의, 자생지 분포, 형태학적 특성, 형태형질 도해, 목재 해부학적 특성, 화분학적 특성, 세포학적 특성, 생육환경 특성, 번식, 관리, 용도 등 주요 수목자원의 관리를 위한 종합적인 정보가 포함되어 있다.

 

한반도 수목지(Ⅰ)은 국립수목원 누리집의 ‘연구’탭에 있는 ‘연구간행물’에서 PDF로 누구나 다운받아 볼 수 있다. 국립수목원에서는 이번에 발간되는 책자를 시작으로 한반도 자생수목을 대상으로 연구가 완료되는 순서에 따라 수목지를 순차적으로 발간할 계획을 가지고 있으며, 연구가 마무리되는 2024년에는 수목의 용도, 병해충 관리, 자원으로서의 이용 방법 등이 포함된 ‘한반도 수목지(종합편)’을 발간할 예정이다.

 

국립수목원 이유미 원장은 “21세기에 접어들어 기후변화와 미세먼지 등 지구환경과 건강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면서 산림의 역할과 지속 가능한 이용에 대한 관심과 기대가 날로 높아지고 있다.”라며 “이러한 정보들이 주요 수목자원의 관리를 위한 정책 수립과 의사결정에 직·간접적으로 활용 될 수 있기를 기대 한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국립수목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