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수원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국제자매도시 우호증진 나서

5개 국제자매도시 전통공연단과 화합의 시간

김지태 문화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19/10/05 [10:31]

수원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국제자매도시 우호증진 나서

5개 국제자매도시 전통공연단과 화합의 시간

김지태 문화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19/10/05 [10:31]

 

[케이에스피뉴스] 수원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는 지난 4일 이비스호텔에서 제56회 수원화성문화제 참석을 위해 수원을 방문한 국제자매도시 전통공연단 및 관계자 약 100여 명과 함께 화합과 우호증진을 위한 만남을 가졌다.

 

국제자매도시의 밤은 수원화성문화제의 한 프로그램으로, 수원시의 자매도시 및 우호도시 전통공연단을 초청해 수원화성의 아름다움을 세계에 알리고 시민들과 수준 높은 공연을 즐기기 위한 행사이다.

 

올해는 독일 프라이부르크, 루마니아 클루지나포카, 중국 항저우, 터키 얄로바, 베트남 하이즈엉 등 총 5개의 자매우호도시에서 온 전통공연단 53명이 5일 저녁 730분부터 행궁광장 특설무대에서 아름다운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종근 기획경제위원장은 수원화성문화제를 더욱 빛내주기 위해 수원시를 찾아준 자매도시 공연단을 진심으로 환영하고 감사드리며, 전통공연단의 아름다운 공연을 통해 문화로 하나 되는 화합의 시간을 가지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시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