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수원시, 세계 음식 맛보고 문화 강의도 듣고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매산동 도시재생뉴딜 사업의 하나로 ‘바자르 매산’ 진행

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19/10/23 [16:49]

수원시, 세계 음식 맛보고 문화 강의도 듣고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매산동 도시재생뉴딜 사업의 하나로 ‘바자르 매산’ 진행

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19/10/23 [16:49]
    세계 문화 교류 프로그램인 ‘바자르 매산’ 포스터


[케이에스피뉴스=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은 23일 매산로 수원다문화푸드랜드에서 세계 문화 교류 프로그램인 ‘바자르 매산’을 시작했다,

매산동 도시재생뉴딜 사업의 하나인 ‘바자르 매산’은 이주민이 운영하는 식당에서 외국 음식을 먹으며, 해당 국가 출신 결혼이주여성 강사의 문화 강의도 듣는 프로그램이다. 강사는 모국의 음식 문화 등을 소개하고, 참가자와 대화를 나눈다.

23일 다문화푸드랜드 내 우즈베키스탄 식당 ‘타슈켄트’에서 ‘실크로드의 중심 우즈베키스탄의 맛’을 주제로 첫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바자르 매산은 베트남, 인도·네팔, 중국, 캄보디아, 미얀마로 이어진다. 프로그램은 오전 10시 30분부터 12시까지 진행된다.

안상욱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이사장은 “선주민과 이주민이 서로를 이해할 수 있는 교류 프로그램을 운영해 매산동 다문화 네트워크를 구성할 것”이라며 “매산동 도시재생뉴딜 다문화사업의 추진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매산동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수원역 동쪽 팔달구 매산로 1가 105번지 일원 19만 7800㎡에서 진행되는 도시재생사업이다. 2018년부터 5년 동안 사업을 진행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