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양시, 광양읍 도시재생사업 골목활성화 전시회 개최

2월 3일부터 11일간 광양시청 로비에서

이승현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01/28 [16:01]

광양시, 광양읍 도시재생사업 골목활성화 전시회 개최

2월 3일부터 11일간 광양시청 로비에서

이승현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01/28 [16:01]
    광양읍 도시재생사업 골목활성화 전시회 개최

[케이에스피뉴스=이승현 기자 kspa@kspnews.com] 광양시는 오는 2월 3일부터 13일까지 11일간 시청 1층 로비에서 광양읍 도시재생사업 골목활성화 공모전 결과물에 대한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 10월 31일부터 11월 2일 광양읍 인서리와 읍내리 일원에서 광양읍 골목에 대한 대학생 아이디어 공모전 워크숍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워크숍은 ‘초일상’이라는 이름으로 전문가와 대학생이 총 13개의 팀을 이뤄 진행됐으며 각자의 아이디어를 제시하는 데 그치지 않고 구상안을 실물로 구현하고 제작하는 등 결과물을 도출하면서 그 차별성이 돋보였다.

또한 프로그램 내 주민과 함께하는 경관협정, 작은 행사, 공연 등을 함께 진행해 지역 주민들 간의 자연스러운 소통을 유도했다.

이번 전시회에는 이러한 과정을 잘 설명하기 위해 다양한 아이디어는 물론 활동의 기록들을 사진과 영상, 주민들의 참여기록, 실물의 샘플 등과 함께 배치해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권회상 도시재생과장은 “주민과 다양한 연령층, 외부전문가가 참여해 가는 이러한 과정 또한 재생사업의 일부이다”며 “지역활성화를 위한 밑거름이 될 것이며 더 나아가 이러한 과정들이 잘 기록되어 우리 시 재생사업을 홍보할 수 있는 좋은 사례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광양읍 도시재생사업은 지난 2018년 11월에 사업계획 승인 등의 행정절차를 마무리하고 2019년 동안 다양한 교육 및 프로그램사업과 함께 한옥, 창고 골목 등에 대한 설계를 진행했으며 읍내리 일대 한옥게스트하우스, 한옥 북카페 조성 등을 위한 한옥가꾸기 사업을 착공해 본격적으로 사업추진이 활기를 띨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