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원주시 방역대책본부’ 운영

김창석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01/28 [16:38]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원주시 방역대책본부’ 운영

김창석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01/28 [16:38]
    원주시청

[케이에스피뉴스=김창석 기자 kspa@kspnews.com] 원주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기존 방역대책반을 방역대책본부로 격상해 운영한다.

김광수 부시장을 본부장으로 5개 반 20명으로 구성된 방역대책본부는 중국 방문 후 의심 증상이 있는 환자에 대한 신속한 역학조사와 선별의료기관 이송 등 감염병 매뉴얼에 따라 발 빠른 대응에 나서게 된다.

현재 원주시 학습관 앞 광장에는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보건소를 찾는 의심 증상 환자에 대한 1차 역학조사와 함께 진료안내를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시민 불안 해소 및 예방을 위해 공공기관, 다중집합장소, 의료기관에 홍보 현수막을 게첨하고 안내 포스터 부착과 더불어 손 소독제를 배부하는 등 시민의 생명 보호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원주시 관계자는 특히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어 의료기관을 방문할 경우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의료진에게 중국 여행력을 알리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손 씻기, 기침 예절,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 준수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