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김포시립소년소녀합창단, 사회적 거리두기 버츄얼콰이어 가상합창 영상 제작

김은정 공연예술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05/02 [17:28]

김포시립소년소녀합창단, 사회적 거리두기 버츄얼콰이어 가상합창 영상 제작

김은정 공연예술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05/02 [17:28]


[케이에스피뉴스] 김포시립소년소녀합창단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으로 공연 관람이 어려운 시민들을 위해 버츄얼 콰이어(Virtual Quir) 가상합창 영상을 제작 중이다. 버츄얼 콰이어(Virtual Quir)란 미국 작곡가이자 지휘자인 휘태커(Whitacre, E.)가 처음 제시한 개념으로 여러 사람이 직접 만나지 않고 컴퓨터를 이용하여 목소리를 맞추어 노래하는 작업을 말한다.

 

시립소년소녀합창단은 단원이 60명가량으로 전염병 확산으로 한 데 모여 녹음 및 공연하는 것이 어려운 상황에서 시민들에게 새로운 콘텐츠로 문화예술향유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이번 ‘버츄얼 콰이어’ 프로젝트를 기획하게 됐다. 이번 영상은 소년소녀합창단원들이 일정 시간 간격을 두고 차례로 김포아트홀에서 개별 녹음 및 촬영을 진행해 이를 바탕으로 5분가량의 합창곡이 편집 될 예정이다.

 

김포시 김정애 문화관광과장은 “짧은 영상이지만 ‘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하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에게 정서적인 공감과 위로가 되기를 바라며, 창작 및 공연 활동에 있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예술인들이 하루 빨리 현장에서 활동하게 되길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김포시립소년소녀합창단의 가상합창 영상은 오는 5일 김포시 홈페이지 및 김포시 관련 SNS에 게시 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김포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