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안양시자원봉사센터,·㈜모노라마 25일 업무협약

고독사 예방·사회적 고립가구 지원에 손잡기로.

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05/26 [14:45]

안양시자원봉사센터,·㈜모노라마 25일 업무협약

고독사 예방·사회적 고립가구 지원에 손잡기로.

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05/26 [14:45]

 

안양시자원봉사센터·㈜모노라마 25일 업무협약


[케이에스피뉴스=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안양시자원봉사센터가 지난 25일 ㈜모노라마와‘고독사 예방을 위한 사회적 고립가구 지원 및 대응체계 구축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안양시가 26일 밝혔다.

본 사업은 외부에 모습을 잘 드러내지 않는 1인 가구를 중심으로 사회적 고독을 방지하겠다는 취지를 담고 있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고립가구 발굴과 정보제공 및 지원시스템 구축에 공동 노력하게 된다.

특히 자원봉사센터는 31개동의 동V터전을 중심으로 취약지역을 순회하고 지역사회에 드러나지 않은 1인 가구에 대해‘관계 맺기’를 시도하는데 주력할 방침이다.

㈜모노라마는 인공지능 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디지털 헬스케어 개발업체다.

이 기업은 고립가구의 지역사회 활동을 위한 긍정적인 메시지 전달과 위급상황 모니터링 등의 시스템 개발을 진행 중에 있다.

김창호 모노라마 대표는“모노라마의 서비스는 비대면 상황에서도 효과적으로 고립가구를 관리할 수 있기 때문에 안양시 고독사 예방사업에 잘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 생각된다”고 말했다.

박양숙 안양시자원봉사센터 소장은“안양시의 고독사 예방을 위해 모노라마 기업이 시스템을 함께 마련해줄 수 있다는 점에 큰 힘을 얻었다.

센터 또한 사업의 진행내용을 함께 공유하며 시스템 개발과 확장을 위해 적극 협력할 것”이라고 감사를 표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