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화순군, ‘한땀 한땀 피어나는 힐링’ 퀼트 중급반 교육 마쳐

농업기술센터 농촌생활문화 퀼트 중급반 총12회 운영.23명 수료

이승현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10/26 [16:57]

화순군, ‘한땀 한땀 피어나는 힐링’ 퀼트 중급반 교육 마쳐

농업기술센터 농촌생활문화 퀼트 중급반 총12회 운영.23명 수료

이승현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10/26 [16:57]

화순군, ‘한땀 한땀 피어나는 힐링’ 퀼트 중급반 교육 마쳐


[케이에스피뉴스=이승현 기자 kspa@kspnews.com] 화순군은 농촌생활문화 퀼트 중급반 교육을 마치고 지난 23일 수료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수료식은 수강생들의 교육 소감, 강사의 작품 평가, 수료증 수여, 기념촬영 순으로 열렸다.

이번 교육은 지난 7월 29일 개강해 10월 23일까지 총 12회 진행됐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대응해 이론 교육은 동영상을 제작해 비대면 교육으로 진행했다.

실습교육 역시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1:1 대면 교육으로 진행했으며 23명이 수료했다.

교육 주제는 꽃을 활용한 소품 만들기로 수강생들은 꽃길 조끼, 배낭, 손가방 3개 작품을 완성했다.

수강생 박광숙 씨는 “바느질을 좋아해서 신청했는데 교육 자체가 저에게 힐링이었다”며 “수준 높은 퀼트 기법과 응용법을 익혀 주변 지인에게 소품르 만들어 선물할 수 있게 되어 좋았다, 농촌에 살면서 자긍심을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화순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농촌에서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을 추진해 문화 향유 기회를 확대하고 농촌에서 살기 좋은 화순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