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은평구, 가을 단풍철 방역 강화 캠페인 실시

10월 24일부터 시작해 11월 14일까지 총 7회에 걸쳐 실시

김창석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10/27 [08:42]

은평구, 가을 단풍철 방역 강화 캠페인 실시

10월 24일부터 시작해 11월 14일까지 총 7회에 걸쳐 실시

김창석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10/27 [08:42]

은평구, 가을 단풍철 방역 강화 캠페인 실시


[케이에스피뉴스=김창석 기자 kspa@kspnews.com] 은평구는 가을 단풍철 야외활동 증가로 코로나19 확산이 우려됨에 따라, 지역 감염 확산 예방을 위한 단풍철 방역 강화 캠페인을 지난 24일부터 시작해 오는 11월 14일까지 야외활동 인구가 증가하는 토요일 및 일요일에 총 7회 실시한다.

구는 비록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조정됐지만, 단풍 절정기 시기에 관광객 밀집이 우려되는 관광지 등에서 코로나19 재확산의 위험 요인이 클 것으로 판단하고 구민의 안전을 위해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홍보 등을 위해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캠페인은 등산객들이 집중적으로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북한산성 입구 탐방지원센터 앞에서 구 직원 8명, 북한산국립공원사무소 관계자 8명이 함께 참여해 진행되며 마스크 착용과 구호 없이 참여자 간 최소 1m 거리두기 등 행사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실시된다.

이번 가을에는 단체 산행을 자제하며 산행 중에도 거리두기 준수를 통해 소중한 가족과 이웃의 건강을 지키자는 내용의 피켓 홍보 등이 함께 이루어진다.

이 밖에도 구는 다양한 홍보매체를 통해 가을 단풍철 생활 방역 메시지를 지속적으로 홍보해 나가기로 했다.

김미경 구청장은 "올 가을은 집 근처에서 가족과 함께 가을 정취를 즐기시기를 구민들께 당부드리며 부득이한 여행의 경우에도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해 다함께 힘을 모아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