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충북도와 음성군, 바이오스트림테크놀러지스㈜, 농업회사법인 조인㈜ 투자협약 체결

양상호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10/27 [09:42]

충북도와 음성군, 바이오스트림테크놀러지스㈜, 농업회사법인 조인㈜ 투자협약 체결

양상호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10/27 [09:42]

충청북도청


[케이에스피뉴스=양상호 기자 kspa@kspnews.com] 충북도와 음성군은 10월 27일 그랜드플라자 청주호텔에서 개최된 기업인의 날 행사에서 바이오스트림테크놀러지스㈜, 농업회사법인 조인㈜과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조병옥 음성군수, 바이오스트림테크놀러지스㈜ 강박운 대표이사, 농업회사법인 조인㈜ 권봉수 대표이사가 참석했다.

바이오스트림테크놀러지스는 올 5월 한국기업데이터에서 실시한 기술신용평가에서 기술역량 우수기업으로 인정받은 기술력이 우수한 회사로 건강기능식품 원료 및 의료용 생물소재를 생산한다.

한 단계 더 큰 발전을 위해 투자를 결심했다.

또한, 농업회사법인 조인은 국내 최대 규모의 계란 생산·유통을 중심으로 하는 회사로 통합 집하장 및 가공공장을 신설, 기존 음성 맹동산단 공장과의 연계를 통해 국내 최대 규모의 선진 계란유통, 가공공장으로 미래 경쟁력 확보에 나설 예정이다.

이번 협약으로 두 기업은 음성 성본산단에 둥지를 틀고 총 910억원을 투자해 125명의 신규인력을 고용하면서 지역 자재 구매, 지역민 우선채용 등 지역 경기 활성화를 위해 힘쓰기로 했다.

충북도와 음성군은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적으로 최대한 지원하기로 했다.

이시종 충청북도지사는 “코로나19로 인해 바이오 및 먹거리가 훨씬 중요해졌다”며 “두 기업의 새로운 변화와 도약을 위해 음성군과 열심히 지원할 계획”임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