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우리 동네 골목상권 살리기’ 우수작 시상식 개최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1/02/04 [13:29]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우리 동네 골목상권 살리기’ 우수작 시상식 개최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1/02/04 [13:29]

경기도 골목상권 리포터즈, 상인회-지역대학 협업 우수 공모작 시상식 개최

시상식과 함께 골목상권 리포터즈 우수 활동사례 및 대학생 제작 영상 및 디자인 발표 시간 가져

 


[케이에스피뉴스] 경기도와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이하 경상원)은 도내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추진된 ‘2020년 골목상권 리포터즈 및 대학협업 지원사업우수 공모작 시상식을 지난 3일 본원 5층 대교육장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작년 골목상권 리포터즈로 활동한 44명이 상인회 및 인터뷰, 행사·축제 취재, 맛집 후기 등으로 제작한 콘텐츠들을 대상으로 최종 9명의 리포터즈를 우수자로 선정했다.

 

대학협업 우수작 선정은 6개 지역대학 예술·미술 전공 학생들이 학교 인근 골목상권을 직접 찾아 상인들과 함께 진행한 상점 홍보 영상물, 인테리어 및 간판, 심볼 디자인 등 제작 발표를 통해 총 21개의 우수작을 선정해 시상했다.

 

특히, 디자인 분야 당선작은 점포와 판매상품의 특징을 살려 점포의 내·외부 디자인을 기획하고 쇼핑백 등 포장 용품을 활용하여 고객들에게 점포의 개성과 정체성을 확고한 이미지로 각인시켰다는 평가를 받았다.

 

진행된 시상식에서는 최우수 리포터즈 3, 우수 리포터즈 6명에게 표창 및 부상 40만 원과 20만 원이 각각 수여됐다. 이어 대학협업 우수작으로 선정된 영상 분야 20개 팀, 디자인 분야 1개 팀에게는 각각 100만 원, 500만 원이 표창과 함께 수여됐다. 수상자들이 받은 모든 상금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화폐로 지급된다.

 

또한 상인회-대학협업 사업화 대상 공모에는 경동대학교가 선정되어 5000만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대학 인근 양주시 소재의 소소한마을 상인회와 윈도우디스플레이 홍보 프로젝트 등 협업사업을 올해 2월까지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이홍우 원장은 가게 1곳만 장사가 잘 된다고 골목 전체가 살아나지는 않는다라며 골목상권이 살아야 사람들도 많아 찾아오고 인근 상인들 모두가 행복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시상식에 참가한 한양대학교 에리카캠퍼스 김보미 학생은 이번 기회를 통해 학교 인근 화덕 피자집 인테리어와 간판 디자인을 제작했다라며 학생들의 결과물이 실제 사업화로 이어진다면 너무 좋겠다라고 소감을 발표했다

 

한편 우수작으로 선정된 골목상권 홍보영상들은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유튜브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