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수원시, ‘장애인 평생학습 네트워크’ 구축

장애인 평생학습 지역거점 기관 등 참여…장애인 평생교육사업 관련된 네트워크 구축해 협력

김정훈 기자 | 기사입력 2021/07/27 [17:00]

수원시, ‘장애인 평생학습 네트워크’ 구축

장애인 평생학습 지역거점 기관 등 참여…장애인 평생교육사업 관련된 네트워크 구축해 협력

김정훈 기자 | 입력 : 2021/07/27 [17:00]

수원시, ‘장애인 평생학습 네트워크’ 구축


[케이에스피뉴스=김정훈 기자] 수원시가 장애인 평생학습 지역거점 기관·장애인 교육 관련 기관 관계자 등으로 구성된 ‘장애인 평생학습 네트워크 실무협의회’를 구축했다.

수원시는 27일 수원시글로벌평생학습관 세미나실에서 대면·비대면 병행 방식으로 ‘장애인 평생학습 네트워크 실무협의회’를 열고, 실무협의회 위원 15명에게 위촉장을 전달했다. 임기는 올해 12월 31일까지다.

실무협의회는 동남보건대학교·수원시장애인가족지원센터·(사)평생학습을실천하는사람들·수원시장애인종합복지관 등 ‘장애인 평생학습 지역거점기관’ 관계자, 수원시글로벌평생학습관·수원시수어통역센터·수원장애인자립생활지원센터·꿈틀협동조합 등 장애인 교육기관 관계자 등으로 구성됐다. 위원장(당연직)은 수원시 교육청소년과장이다.

실무협의회는 장애인 평생교육사업과 관련된 인적·물적·정보 자원 네트워크를 구축해 협력하고,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활성화를 위한 자문을 할 예정이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사회통합 업무도 협력한다.

‘장애인 평생학습 네트워크 구축’은 수원시가 추진하고 있는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운영사업’ 세부 사업 중 하나다.

수원시는 지난 3월 교육부 국립특수교육원이 주관한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운영사업’ 공모에서 대상 도시로 선정됐다.

‘장애인 평생학습도시’는 장애인 평생교육 기반을 구축하고, 장애인의 지역사회 통합을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도시다. 수원시는 국비 1억 원, 시비 1억 원 등 2억 원을 투입해 올해 12월까지 사업을 진행한다.

수원시는 ‘배움의 포용적 가치를 실현하는 글로벌 평생학습도시 수원’을 비전으로 하는 장애인평생학습도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추진과제는 ▲일상화와 성장(장애인에게 양질의 평생학습 제공으로 개개인의 사회 참여 역량 강화) ▲포용과 나눔(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살며 소통하는 사회통합기반 마련) ▲연대와 지속(평생학습 관련 기관 간 네트워크 구축으로 장애인 평생학습 활성화 제고) ▲선도와 상생(장애가 장애가 되지 않는 혁신적 포용의 평생학습도시 조성) 등이다.

세부 사업은 ‘수원시 장애인 평생교육 미래비전 전략 수립 연구’, ‘장애인 평생교육 관계자 네트워크 운영’, ‘장애인 학습 매니저 양성’, ‘성인발달장애인 뮤지컬 극단 운영’, ‘찾아가는 재활 운동 서비스’ 등 30개다.

김은주 수원시 교육청소년과장은 “장애인을 비롯한 학습소외계층을 포용하는 정책을 펼쳐 빈틈없는 학습지원체계를 구축하겠다”며 “우리 시가 ‘장애인 평생학습도시’의 선진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실무협의회 위원님들이 적극적으로 협조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