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내년 노인일자리·사회활동 지원사업 참여자 모집

82만개→84만5000개로 확대…온라인·행정복지센터 등서 신청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1/11/30 [07:49]

내년 노인일자리·사회활동 지원사업 참여자 모집

82만개→84만5000개로 확대…온라인·행정복지센터 등서 신청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1/11/30 [07:49]

노년기 소득지원 및 사회참여 활성화를 위해 84만 5000개의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신청을 29일부터 받는다.

 

‘노인일자리 여기’(www.seniorro.or.kr)나 ‘복지로’(www.bokjiro.go.kr)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하거나 가까운 행정복지센터·시니어클럽 등을 직접 방문해 신청할 수도 있다.

 

보건복지부는 이날부터 다음 달 17일까지 공익활동, 사회서비스형, 시장형사업단 등 내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의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은 2004년부터 노년기 소득지원 및 사회참여 활성화를 목적으로 시행된 사업이다.

 

▲ 2022년도 노인일자리 모집 안내 포스터.  ©



올해 82만 개에서 내년에는 84만 5000개로 확대할 예정으로, 베이비부머세대(1955년~1963년생)의 노년기 진입 등 급속한 인구 고령화에 대비한 핵심정책이다.

 

이번에 모집하는 사업은 공익활동, 사회서비스형, 시장형 사업단으로 만 60세 또는 만 65세 이상이라면 조건에 따라 신청이 가능하다.

 

참여를 희망하는 경우 이날부터 온라인 또는 방문 신청이 가능하며, 세부적인 사업 내용은 노인일자리 상담 대표전화(1544-3388)로도 문의할 수 있다.

 

지방자치단체별 행정복지센터(구 동사무소)나 시니어클럽, 노인복지관, 대한노인회 등 가까운 노인일자리 수행기관을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가까운 노인일자리 수행기관 및 해당 기관에서 운영 중인 일자리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온라인 창구인 ‘노인일자리 여기’를 통해 온라인 신청도 가능하다. ‘노인일자리 여기’에 접속해 검색창에 거주지 지역명을 검색하면 거주지 내 위치한 수행기관에서 운영 중인 일자리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복지로’를 통해서도 신청이 가능하다.

 

참여자는 소득수준 및 세대구성, 활동역량, 경력 등에 따라 고득점자순으로 선발되며 지급단가 및 선발인원 등은 내년도 예산 규모 확정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다. 노인일자리 사업의 최종 선발 여부는 접수한 기관을 통해 다음 말부터 내년 1월 초 사이에 순차적으로 개별 통보된다.

 

고득영 보건복지부 인구정책실장은 ”노인일자리는 참여자들의 노년기 소득에 큰 보탬이 될 뿐만 아니라 삶의 만족도 증가, 우울감 개선, 의료비 절감 등에서 성과가 있다고 인정할 만큼 사회적으로도 의미 있는 역할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내년에는 급증하는 노인일자리 수요에 대응해 사업을 양적으로 확대함과 동시에, 지역사회 돌봄 등 사회서비스형 및 민간형 일자리 비중을 확대하고 사업 참여 노인의 역량 및 안전교육 강화 등 사업 내실화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