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2021년 대한민국우수품종상 '선풍골드(상추)' 대통령상 수상

대통령상 1, 총리상 2, 장관상 5점 등 우수품종 8점 선정

박진 푸드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1/12/07 [16:59]

2021년 대한민국우수품종상 '선풍골드(상추)' 대통령상 수상

대통령상 1, 총리상 2, 장관상 5점 등 우수품종 8점 선정

박진 푸드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1/12/07 [16:59]


[케이에스피뉴스=박진 푸드전문기자 kspa@kspnews.com] 국립종자원은 2021년 제17회 「대한민국우수품종상」 대회에 출품된 36품종에 대해 분야별 심사 및 종합 심사를 거쳐 대통령상 등 최종 수상 8개 품종을 선정했다.

대통령상은 농업회사법인 권농종묘㈜의 ‘선풍골드(상추)’ 품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선풍골드’ 상추 품종은 여름 고온기 재배에도 잎의 적색(안토시아닌) 발현이 강한 고품질·다수확 품종이다.

‘선풍골드’ 품종은 국내 최초 상추모자이크바이러스(LMV) 무병(Virus Free) 종자로 무름병에 강하며 잎이 두껍고 수확기간이 길어 농업인들에게 인기가 높고, 기존 품종에 비해 고온에서도 잎의 적색이 진하면서 적녹색의 조화가 우수하여 소비자 반응도 좋다. - 권농종묘㈜는 지난 20여 년 동안 상추를 전문으로 육종하여 국내 상추 시장의 30%(선풍골드 등 꽃상추 시장은 70%) 이상을 점유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국무총리상 중 1점은 종자 수출상으로 농업회사법인 ㈜농우바이오의 ‘폰티나(오이)’가 선정되었다. 이 품종은 품질과 내한성 및 내병성이 우수하여 재배 안정성을 확보한 품종이며, 중앙아시아 시장을 목표로 육성된 품종으로 수출 확대와 함께 한국 종자(K-seed)의 우수성을 알리는데 기여하였음을 인정받았다.

국무총리상 나머지 1점은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의 ‘호감미(고구마)’가 선정되었다. 이 품종은 일본 호박고구마 품종을 대체할 수 있는 상품성을 지녔으며, 고구마 모양이 일정하고(칩용) 당도가 높고 육질이 부드러워(말랭이용) 가공 적합성이 우수하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5점에는 고품질 참깨 시장 확대 및 수출시장 개척에 기여한 건백(참깨, 국립식량과학원), 수입사료 대체용 품종인 다청옥(옥수수, 국립식량과학원), 세계 최고 수량성의 신팔광(땅콩, 국립식량과학원), 추석 전 고품질 배 보급에 기여한 신화(배,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일본 품종을 대체할 수 있는 수요자 참여형 최고품질 해들(벼, 국립식량과학원)이 선정되었다.

「대한민국우수품종상」은 ’05년도에 시작되어 올해 제17회째 맞으며, 종자 분야 최고 권위의 상(賞)으로 지난해까지 53개 작물 127품종을 선정하여 시상했다.

올해에는 지난 1월 공고 및 신청접수(1.28.∼3.3.)를 통해 5개 분야 총 36품종이 출품되었으며, 서류심사 및 재배현장 확인 등 분야별 심사를 통해 14품종을 선정했다.

상기 분야별 심사에서 선정된 14품종을 대상으로 최종적으로 각계 전문가로 구성된 종합심사위원회를 통하여 8개 수상 품종과 훈격을 결정했다.

한편, 올해 대한민국우수품종상 시상식은 12월 7일(화) 14시 30분에 정부세종청사 농림축산식품부 대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시상식에서는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대통령상 등 총 8점에 대한 축하 및 격려와 함께 시상(상장 및 상금)을 했다.

종자원 김철순 종자산업지원과장은 “앞으로도 「대한민국우수품종상」 대회를 통해 민간·공공 부문 모두 경연과 새로운 품종의 육성 의욕 고취로 우수한 품종이 보다 많이 개발되고 종자 수출에도 이바지하여 우리나라 종자산업이 한층 더 도약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