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용인시 영덕1동, 영덕동마을쟁이와 2022년 물품지원 업무협약

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2/01/20 [16:27]

용인시 영덕1동, 영덕동마을쟁이와 2022년 물품지원 업무협약

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2/01/20 [16:27]

영덕1동 행정복지세센터와 영덕동마을쟁이가 2022년 물품지원 업무협약을 맺었다.


[케이에스피뉴스=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용인시 기흥구 영덕1동은 20일 영덕동마을쟁이(대표 이사무엘 목사)와 2022년 관내 저소득층 및 취약계층을 위한 물품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에 따라 영덕1동은 지원 대상자를 선정하고, 영덕동마을쟁이는 대상자에게 지원품을 마련해 전달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우선 오는 22일 설을 맞아 과일꾸러미 70개를 저소득층 70가구에 전달한다. 앞으로도 의료키트, 코로나19 위생용품, 명절맞이 과일꾸러미 등 생활에 꼭 필요한 물품지원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이사무엘 목사는 “협약식을 통해 영덕1동 행정복지센터와 체계적인 나눔활동을 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서로 나누고 베풀어서 조금이라도 취약계층을 도울 수 있게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동 관계자는 “다양한 물품지원을 약속해 주신 영덕동마을쟁이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민·관이 긴밀하게 협력해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에 큰 역할을 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영덕동마을쟁이는 수원영은교회 내 자생적 마을공동체 봉사동아리로 관내 저소득층을 위해 활발한 사회공헌활동을 하는 지역사회단체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