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구, 음주단속 현장‘체납세 징수활동’전개

홍주성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2/05/18 [16:21]

남구, 음주단속 현장‘체납세 징수활동’전개

홍주성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2/05/18 [16:21]

울산 남구청


[케이에스피뉴스=홍주성 기자 kspa@kspnews.com] 울산 남구청은 시청, 경찰청과 합동으로 지난 17일 오후 9시부터 11시까지 삼산동 일대 음주운전 단속 현장에서 자동차세 체납 및 과태료 상습 체납 차량에 대한 일제 단속을 실시했다.

단속은 경찰이 차량을 정차시켜 음주여부를 측정할 때 공무원이 번호판 자동판독시스템(AVNI)을 장착한 남구청 차량 및 휴대용 단말기를 활용하여 자동차세 2회 이상, 과태료 30만 원 이상 체납차량을 단속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단속 결과 체납차량 총 7대가 적발돼 현장에서 400만 원을 징수했고 2대는 영치 사전예고했다.

남구청 관계자는 “이번 야간 합동 단속으로 야간운행 차량에 대한 징수활동의 사각지대를 제거하여 체납액 자진 납부 분위기가 조성되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