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청주전통공예페스티벌, 공예단체들과의 업무협약으로 개최 준비 돌입

4개 공예단체 비엔날레 조직위 공예 프로그램 '함께 偕(해) 봐요'를 운영

김다영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2/07/07 [16:05]

청주전통공예페스티벌, 공예단체들과의 업무협약으로 개최 준비 돌입

4개 공예단체 비엔날레 조직위 공예 프로그램 '함께 偕(해) 봐요'를 운영

김다영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2/07/07 [16:05]

청주전통공예페스티벌, 공예단체들과의 업무협약으로 개최 준비 돌입


[케이에스피뉴스=김다영 기자 kspa@kspnews.com] 올 9월 개최하는 청주전통공예페스티벌이 지역 공예단체들과의 업무협약으로 본격 준비에 돌입했다.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는 7일 오전 11시 문화제조창 본관 한국공예관 관장실에서 충북의 4개 공예단체와 ‘2022 청주전통공예페스티벌’성공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동 협약 대상은 보은전통문화보존회, (사)진천공예사업협동조합, 충북공예협동조합, (사)한국전통공예산업진흥협회로 이 4개 단체는 지난 4월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KCDF) 공모에서 선정된 비엔날레 조직위의 공예 교육프로그램 '함께 偕(해) 봐요'를 함께 운영하게 됐다.

공예 교육프로그램 '함께 偕(해) 봐요'는 지역의 다문화·한부모 가정, 고연령층 등 그동안 쉽사리 공예문화를 접하기 어려웠던 시민을 대상으로 한 공예 교육프로그램으로, 페스티벌의 주 행사장인 문화제조창 본관 4층의 청주시한국공예관 공예스튜디오를 포함한 충북 일원에서 7~9월 두 달간 운영된다.

공예 분야별 이론부터 기법의 기초와 심화 실습, 공예 작품 제작까지 전 과정을 교육하며, 완성된 작품은 오는 9월 21일~25일 개최하는 ‘2022 청주전통공예페스티벌’에서 전시된다.

공동 협약을 맺은 4개 단체는 프로그램을 운영할 강사 추천을 비롯해 수강생 모집과 온·오프라인 홍보 등에 적극 협조해 창작과 교육활동이 위축됐던 지역 공예인들의 활로를 열어주는 한편, 누구도 소외되지 않고 공예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공예도시 청주’를 구현하는 데 힘을 보탠다.

한편, 이날 협약으로 본격 준비에 돌입한 ‘청주전통공예페스티벌’은 청주공예비엔날레가 열리지 않는 해에 지역의 전통공예를 집중조망하기 위해 기획한 것으로 지난 2020년에 이어 두 번째를 맞는다. 오는 9월 21일부터 25일까지 문화제조창 본관 3층 한국공예관 갤러리 6에서 개최되며 전시와 체험, 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전통공예의 명징하고도 깊은 멋을 선사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