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한국소리문화의전당 이인권 대표, 지역문화 발전 공로 ‘인정’

‘국내 최대 공연예술축전... 제7회 제주 해비치 아트페스티벌 성료’

김지태 문화전문기자 | 기사입력 2014/07/10 [14:02]

한국소리문화의전당 이인권 대표, 지역문화 발전 공로 ‘인정’

‘국내 최대 공연예술축전... 제7회 제주 해비치 아트페스티벌 성료’

김지태 문화전문기자 | 입력 : 2014/07/10 [14:02]

 

지난 7~9일 제주도 해비치호텔 일원에서 열린 국내 최대 규모 공연예술축전인 ‘제7회 제주 해비치 아트페스티벌’ 개막식이 있었다.

 

이날 문화융성의 시대에 지역문화예술 발전과 문예회관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로 한국소리문화의전당 이인권 대표가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이번에 상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소속 전국 178개 문예회관의 관장 중 추천을 받은 후보를 중심으로 엄정한 심사를 거쳐 선정됐다.

 

이 대표는 21세기 들어 국내 최대 규모로 건립된 한국소리문화의전당을 2003년부터 지금까지 예술경영 리더십을 통해 안정된 복합아트센터로 정착시켰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한, 이 대표는 지역의 공연장 전문 인력 육성, 예술기획과 관객기반 조성, 지역사회 예술 활동 진작, 주민의 문화격차 해소, 지역 문화예술의 세계화를 모색해 왔다.

 

특히 문화예술 분야에서 30년 이상 전문가로 활동한 경험을 바탕으로 중앙과 지역의 문화예술 균형발전을 위해 열정을 쏟으며 다양한 커뮤니티 프로그램들을 시행해 왔다.

 

이 대표는 이러한 성과로 작년 10월 한국기록원으로부터 최초로 ‘대한민국 우수 최다 보임 예술경영자’로 기네스 기록을 공식 인증 받았고 더불어 한국공연예술경영인 대상도 수상했다.

 

한편 제주 해비치 아트페스티벌은 전국 148개 문예회관과 200개 문화예술단체 및 기관, 예술기획사, 공연장 관련 기업 등 전국에서 모인 문화예술 관계자, 제주도민과 관광객 등 1만 2,000여명이 함께 참여하는 한국의 대표적 공연예술 축제로 열렸다.

 

특히 이번 7회 축제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제주특별자치도,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함께 ‘문화가 바다처럼, 예술이 파도처럼’이라는 주제를 갖고 알찬 내용으로 새롭게 단장하여 개최됐다.

 

이번 축제의 하이라이트는 공연예술 유통의 활성화를 위해 200개 예술 단체 및 기관들이 참여하여 다양한 문화예술 콘텐츠를 홍보하는 아트마켓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