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대전시, 알레르기 질환 맞춤 교육으로 관리하세요~

질병관리본부, 대전시, 충남대병원 알레르기 예방 관리 협력

김준영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06/15 [08:41]

대전시, 알레르기 질환 맞춤 교육으로 관리하세요~

질병관리본부, 대전시, 충남대병원 알레르기 예방 관리 협력

김준영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06/15 [08:41]

 

알레르기 질환 맞춤 교육으로 관리하세요~


[케이에스피뉴스=김준영 기자 kspa@kspnews.com] 알레르기 질환으로 고생하는 시민들이 맞춤 교육을 받을 수 있는 기관이 대전·충청권역 최초로 문을 열었다.

대전시는 알레르기 질환 관리를 위해 아토피·천식 교육정보센터를 충남대학교병원에 설치해 본격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2020년 보건복지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마련된, 아토피·천식 교육정보센터는 알레르기 질환 예방관리 사업을 수행하는 기관으로 알레르기 질환 전문의가 협력하고 교육간호사, 영양사 등이 전문 인력으로 팀을 이뤄 전문성과 신뢰성 있는 알레르기 질환 정보를 제공한다.

알레르기 질환 맞춤 교육은 대전시민 누구나 가능하며 방문을 통한 오프라인 교육상담, 홈페이지를 통한 온라인 교육상담, 유선상담이 가능하다.

교육정보센터는 공식 홈페이지 오픈을 기념해 6월 15일부터 30일까지 온라인 이벤트를 실시한다.

참여자는 개별상담과 교육을 받을 수 있고 보습제 등의 선물도 받을 수 있다.

또한, 센터는 알레르기 질환 응급상황 발생 시 대처가 가능하도록 대전시 관련 기관과 지역협의체를 이뤄, 알레르기 질환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을 시행 중이다.

2020년 지정된 ‘아토피·천식 안심학교’55개교를 대상으로 교육정보센터에서는 표준화된 ‘천식응급키트’를 배포하고 알레르기 질환 응급 상황 시 대처 등의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대전시 이강혁 보건복지국장은 “천식 등 알레르기 질환 학생들이 안심하고 학교에 다닐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할 것”이라며 “과학적이고 신뢰성 있는 정보를 제공해 알레르기 질환에 대한 적절한 치료 관리를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